MK스포츠

MK스포츠 >
KBS “최동석 아나운서, 적절치 않은 처신에 반성하겠다는 의사 밝혀”(전문)
기사입력 2020.03.26 11:42:03 | 최종수정 2020.03.26 13:23:0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손진아 기자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박지윤의 남편 KBS 최동석 아나운서가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KBS는 26일 오전 KBS 시청자상담실 게시판을 통해 ‘알려드립니다’라는 제목으로 글을 게재했다.

KBS는 “최동석 아나운서 관련 논란에 대해서 최 아나운서는 시청자들의 지적을 받아들이며 적절치 않은 처신에 대해 반성하고 주의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고 전했다.

박지윤의 남편 KBS 최동석 아나운서가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사진=DB
사진설명박지윤의 남편 KBS 최동석 아나운서가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사진=DB
이어 “박지윤의 사과와 해명의 글을 올린 것과 관련해 KBS는 최 아나운서에게 공영방송의 아나운서로서 걸맞게 행동하도록 주의를 주었으며, 모든 구성원들이 공영방송인으로서의 본분을 다해 코로나 위기 극복에 적극 동참하도록 하겠다”고 설명했다.

앞서 박지윤은 자신의 SNS에 가족여행 사진을 공개한 후 사회적 거리두기 지적을 받았다. 지적에 발끈한 그는 누리꾼들과 설전을 벌였고, 그의 남편인 최동석 아나운서의 하차 요구까지 빗발쳤다.

이하 KBS 측, 최동석 아나운서 관련 입장 전문.

<알려드립니다>

최동석 아나운서 관련 논란에 대해서 최 아나운서는 시청자들의 지적을 받아들이며 적절치 않은 처신에 대해 반성하고 주의하겠다는 의사를 밝혔습니다.

또한 어젯밤 박지윤 씨가 본인의 SNS를 통해 사과와 해명의 글을 올린 것으로 알고있습니다.

이와 관련해 KBS는, 최 아나운서에게 공영방송의 아나운서로서 걸맞게 행동하도록 주의를 주었으며,

모든 구성원들이 공영방송인으로서의 본분을 다해 코로나 위기 극복에 적극 동참하도록 하겠습니다. / jinaaa@mkculture.com
한선화, 발리에서 뽐낸 섹시 비키니 자태
‘밥블레스유2’ 김숙·장도연 등 코로나19 음성
DJ소다, 파격 노출…볼륨 드러낸 오프숄더 패션
‘무도 출연’ 의사 김현철 사망…향년 45세
오또맘, 비키니 사진 도용 계정에 분노 폭발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