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MK스포츠 >
‘어게인 1999’ 한화 선수단, 박찬호·류현진도 찾은 세도나서 氣 받았다
기사입력 2020.02.14 14:26:4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1999년 우승의 영광을 재현하고자 하는 한화 이글스가 미국 애리조나 명소로 꼽히는 세도나(Sedona)를 찾아 좋은 기(氣)를 받고 왔다.

한화는 스프링캠프 휴식일인 13일(이하 현지시간) 휴식일을 맞아 애리조나의 관광 명소 세도나를 찾았다.

지난 1일부터 애리조나 피오리아에서 몸 만들기에 돌입한 한화이글스 선수단은 캠프 초반에는 3일 단위(3일 훈련-1일 휴식)의 훈련을 소화했고, 이번주부터는 4일 단위 훈련을 진행중이다.

미국 애리조나에서 스프링캠프를 진행중인 한화이글스 선수단이 13일(현지시각) 휴식일을 맞아 관광지 세도나를 방문,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화이글스 제공
사진설명미국 애리조나에서 스프링캠프를 진행중인 한화이글스 선수단이 13일(현지시각) 휴식일을 맞아 관광지 세도나를 방문,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화이글스 제공
10일부터 13일까지 나흘 동안 강도 높은 훈련을 소화한 선수단은 13일 휴식일을 맞아 단체로 외출에 나섰다.

이날 힐링을 위해 관광을 희망한 총 26명의 선수들은 잠시 운동 환경에서 벗어나 세도나에서 동료들과 특별한 추억을 쌓으며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세도나는 미국 애리조나주 야바파이, 코코니노 카운티 경계면에 소재하는 관광도시로, 주변에 솟아 있는 붉은색의 거대한 사암 암벽과 봉우리로 유명하다.

1950년대부터 세도나는 명상과 휴양을 위한 관광지로 유명세를 탔고 붉은 사암이 철분을 많이 함유하고 있어 인체에 자력적인 영향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코리안특급 박찬호와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도 과거 부상을 당한 뒤 세도나를 찾아 기를 받아 국내에도 잘 알려진 곳이다.

선수들은 이날 세도나의 대표적 명소인 벨락(Bell Rock)에 오르기도 했는데, 이 곳은 머리를 맑게 하고 마음의 평안을 주는 장소로 알려져 명상 수련을 위해 많은 이들이 찾는 곳으로 유명하다.

세도나에서 후배 선수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낸 송광민은 “선수들과 트래킹을 하면서 많은 대화를 나눴고, 세도나에서 좋은 기운까지 받은 것 같아 뜻 깊은 하루였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오늘의 좋은 감정과 기운을 이어가 올 시즌 팀에 좋은 일들만 일어나는 해가 됐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미국 애리조나에서 스프링캠프를 진행중인 한화이글스 선수단이 13일(현지시각) 휴식일을 맞아 관광지 세도나를 방문했다. 노시환(사진 가운데)이 정은원(사진 왼쪽)의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한화이글스 제공
사진설명미국 애리조나에서 스프링캠프를 진행중인 한화이글스 선수단이 13일(현지시각) 휴식일을 맞아 관광지 세도나를 방문했다. 노시환(사진 가운데)이 정은원(사진 왼쪽)의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한화이글스 제공
‘대전 아이돌’ 정은원도 이날의 관광에 특별한 의미를 부여했다. 정은원은 “평소 선배, 코치님들과 함께 사진 찍을 상황이 많지 않은데, 많은 대화도 나누고 사진도 같이 찍으며 더욱 돈독해진 하루가 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매일 훈련을 함께하는 팀원들과 관광 명소를 방문해 소중한 추억을 쌓는 등 가치있는 시간을 보낸 것 같다”며 기뻐했다.

세도나에서 기를 받고 온 한화 선수단은 14일부터 다시 나흘간의 훈련 일정에 돌입한다. jcan1231@maekyung.com

조현, 섹시한 밀착 다이빙복 사진 공개
류시원, 15일 결혼..이혼 아픔 딛고 새 출발
안지현 치어리더 비키니 공개…청순글래머 정석
임현주 아나운서 ‘노브라 생방송’…“자유롭다”
미스맥심 고아라, 거울 속 요염한 허리·힙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