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MK스포츠 >
황희찬, 2경기 연속 골…잘츠부르크는 무패행진
기사입력 2019.12.02 07:16:44 | 최종수정 2019.12.02 09:20:3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황희찬(23·레드불 잘츠부르크)이 2경기 연속골로 팀의 무패 행진을 이끌었다.

잘츠부르크는 1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마리아 엔저스도르프의 BSFZ 아레나에서 열린 2019-20 오스트리아 분데스리가 16라운드 아드미라 바커와의 원정경기에서 1-1로 비겼다.

이로써 잘츠부르크는 승점 40점(12승4무)으로 리그 유일의 무패 행진을 이어갔고, 아드미라는 승점 11점(2승5무9패)으로 11위를 기록했다.

황희찬이 2경기 연속골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사진=AFPBBNews=News1
사진설명황희찬이 2경기 연속골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사진=AFPBBNews=News1
이날 잘츠부르크는 전반 16분 시난 바키스에게 선제골을 내주며 0-1로 뒤진 채 전반전을 마쳤다.

역시 잘츠부르크를 구한 것은 황희찬이었다. 후반 32분 프리킥 상황에서 올라온 공을 미나미노 다쿠미가 넘겨줬고 황희찬이 빈 공간으로 파고들며 오른발 논스톱 발리슛으로 1-1 동점을 만들었다. 황희찬의 시즌 9호 골이었다. 지난달 28일 열린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헹크(벨기에)와의 경기에서 골을 기록한 뒤 2경기 연속골을 넣었다. 또 오스트리아 분데스리가에서 6골 7도움(컵대회 포함), UCL에서 3골 3도움을 비롯해 시즌 9호골과 함께 공격포인트 19개를 기록했다.

이날 황희찬의 골로 잘츠부르크는 무승부로 무패행진을 이어갔다. jcan1231@maekyung.com

김시아 브라톱+레깅스…환상적인 볼륨·골반
'김건모 성폭행 고소' 여성, 신변보호 요청
클라라, 감탄 나오는 힙…크리스마스 섹시 여신
윤지혜 “영화 ‘호흡’은 불행 포르노” 폭로
오채원, 분홍빛 레깅스+브라톱…완벽 몸매·미모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