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MK스포츠 >
‘백종원의 골목식당’ 백종원, 거제도 거미새라면 변화에 분노 “초심 다 잃어”
기사입력 2019.12.26 08:43:28 | 최종수정 2019.12.26 15:37:4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백종원이 초심을 잃은 거제도 거미새라면 집에 분노했다.

지난 25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백종원이 거제도 식당을 기습 점검에 나섰다.

기습 점검 전 백종원은 거제도 식당 중 약속을 제일 잘 지킬 것 같은 집 1등으로 도시락집(거제도 거미새라면 집)을 꼽았다.

백종원이 초심을 잃은 거제도 거미새라면 집에 분노했다. 사진= 방송캡처
사진설명백종원이 초심을 잃은 거제도 거미새라면 집에 분노했다. 사진=<백종원의 골목식당> 방송캡처
하지만 소셜네트워크(SNS) 후기를 살펴보고 모두 깜짝 놀랐다. 1인 1라면 주문, 현금 결제 요구, 톳 양이 적다는 평이 다수였다. 이에 모니터 요원이 투입돼 실상을 파악했다.

모니터 요원은 톳 김밥은 톳 양이 적었고, 백종원이 직접 개발한 거제도 거미새라면은 맵다며 좋지 않은 반응을 보였다.

이날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백종원이 직접 거제도 거미새라면 집을 찾은 모습이 담겼다. 백종원은 “이게 내가 가르쳐 준 라면이냐. 초심을 다 잃어버렸다”라며 화를 내는 모습을 보여 궁금증을 자아냈다. mkculture@mkculture.com
맥심 모델 신재은 수영복 자태…터질듯한 볼륨
봉준호, 무고·명예훼손 불기소…검찰 “무혐의”
클라라 밀착 레깅스…잘록 허리+우월한 볼륨
아이즈원 김민주, 성희롱·비방 악플에 법적 대응
최소미, 화끈한 비키니로 폭발적 볼륨 과시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