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MK스포츠 >
최정윤 “남편 잘못된 행동…숨어 지낼 수 없어 용기내 딸과 예능 출연”
기사입력 2020.03.26 10:49:03 | 최종수정 2020.03.26 15:39:0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배우 최정윤이 화보를 통해 근황을 전했다.

최정윤은 최근 발간된 종합 매거진 ‘우먼센스’와 함께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공개된 화보에서 최정윤은 붉은색 투피스를 입은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기존의 청순하고 사랑스러운 이미지와 달리 시크하고 도도한 분위기를 풍기고 있어 눈길을 끈다.

배우 최정윤이 화보를 통해 근황을 전했다. 사진=우먼센스
사진설명배우 최정윤이 화보를 통해 근황을 전했다. 사진=우먼센스
최정윤은 육아와 가사에 집중하느라 2년가량 활동을 중단했다는 사실이 무색할 정도로 완벽한 포즈를 선보였다.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최정윤은 “‘청담동 며느리’로 불리는 것이 부담스럽다. 실제 내 삶은 사람들이 상상하는 것처럼 화려하지 않다. 남들과 똑같이 육아하고 살림하는 주부”라고 근황을 전했다.

또 “딸과 함께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한다. 남편의 과거 잘못된 행동으로 인해 부정적인 시선도 있겠지만 그렇다고 숨어 지낼 수만은 없어 용기를 내봤다. 방송을 통해 나의 일상을 가식 없이 보여 드리겠다”고 말했다.

최정윤은 지난 2011년 4살 연하의 윤 모씨와 결혼했다. 남편 윤 씨는 지난 2017년 주가 조작 혐의로 기소됐고,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바 있다. 남편 윤 씨는 아이돌 출신이자 E그룹 부회장의 장남이라는 사실이 알려졌다. mkculture@mkculture.com
한선화, 발리에서 뽐낸 섹시 비키니 자태
‘밥블레스유2’ 김숙·장도연 등 코로나19 음성
DJ소다, 파격 노출…볼륨 드러낸 오프숄더 패션
‘무도 출연’ 의사 김현철 사망…향년 45세
오또맘, 비키니 사진 도용 계정에 분노 폭발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