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MK스포츠 >
‘사회복무요원 장기대기’ 이영하 병역 문제 해결
기사입력 2020.01.15 15:15:59 | 최종수정 2020.01.15 15:23: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서울 잠실) 이상철 기자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투수 이영하(23)가 병역 문제를 해결했다.

두산 구단은 15일 “최근 이영하가 사회복무요원 소집 장기대기로 면제 대상자가 됐다”라고 밝혔다.

2016년 신인 1차 지명으로 두산에 입단한 이영하는 곧바로 우측 팔꿈치 인대접합수술을 받았다. 그해 3월 병무청 신체검사에서 4급 보충역 판정을 받아 사회복무요원으로 대기했다.
두산 베어스 투수 이영하는 최근 사회복무요원 장기대기로 병역 면제 판정을 받았다. 사진=김재현 기자
사진설명두산 베어스 투수 이영하는 최근 사회복무요원 장기대기로 병역 면제 판정을 받았다. 사진=김재현 기자


하지만 이후 복무 기관을 배치받지 못했다. 현역 병역법상 3년을 경과하면 면제 대상자가 된다.

뜻하지 않게 병역 문제를 해결하게 돼 두산과 이영하에게 호재다. 이영하는 홀가분하게 야구에만 전념하게 됐고, 두산도 주축 선수가 이탈하는 걸 피하게 됐다.

이영하는 지난해 선발투수 풀타임 첫 시즌에 17승 4패 평균자책점 3.64 승률 0.810을 기록하며 두산 선발진의 핵심으로 자리를 잡았다. rok1954@maekyung.com

맥심 모델 신재은 수영복 자태…터질듯한 볼륨
봉준호, 무고·명예훼손 불기소…검찰 “무혐의”
클라라 밀착 레깅스…잘록 허리+우월한 볼륨
아이즈원 김민주, 성희롱·비방 악플에 법적 대응
최소미, 화끈한 비키니로 폭발적 볼륨 과시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포토